본문바로가기

행복청, 행정중심복합도시권 ‘제설대책 상황실 운영’ 

사업관리총괄과 

서지예 

2021-11-15 

▶ 겨울철 폭설에 대비한 도로제설 준비에 만전 ◀

 

□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(청장 박무익, 이하 ‘행복청’)은 행정중심복합도시권 도로(총 363.41km)에 대한 제설대책을 수립하고, 이달 15일부터 내년 3월 15일까지 ‘제설대책 상황실’을 운영한다고 15일(월) 밝혔다.

 

□ 행복청은 행정중심복합도시권의 체계적이고 효과적인 제설을 위해 관계기관과 협의해 ▲기관별 제설구간 및 취약구간 조정 ▲기관별 제설 장비‧자재 구비현황 취합‧공유 ▲비상연락체계를 강화하기로 하였다.

 

 ㅇ 또한, 도로살얼음 구간(16개소)과 결빙 취약구간인 교량(6개소) 및 터널(2개소) 구간 내에 주의표시 입간판 설치 및 제설제 사전 살포 등 예방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.

 

   * 장비・자재 현황 : 제설차량 106대, 염화칼슘 1666톤, 소금 1만2995톤, 모래 1294㎡

 

   ** 제설 담당기관 : 행복청, 논산국토관리사무소, 보운국토관리사무소, 세종특별자치시, 대전광역시, 충청북도, 청주시, 공주시,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

 

□ 행복청 관계자는 “강설시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기상상황을 주의 깊게 점검하고, 제설 담당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을 통한 신속한 제설로 원활한 소통과 사고예방에 만전을 기하겠다.”라고 말했다.

 

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 
행복청 사업관리총괄과 김수주 사무관(☎ 044-200-3203)에게 연락 바랍니다.

 

목록